메뉴 건너뛰기

히다카 미츠오(日高 満男) 실종사건

Image and video hosting by TinyPic

히다카 미츠오는 가고시마현에서 항만 토목공사 요원으로 일하던 사람이었다.

1989년 2월 23일, 그는 혼자 어선을 타고 바다로 고기를 잡으러 나갔다. 오후 두 시쯤에 같은 해역에서 작업중이던 다른 어선이 있었는데 작업을 하던 히다카씨를 목격했다고 한다. 그러나 이것이 히다카씨가 목격된 마지막 순간이었다.

해가 졌지만 히다카씨가 돌아오지 않자 마을 어부들과 해상보안부 순시선들이 동원되어서 히다카씨를 수색하러 나섰다. 수색끝에 다음날인 2월 24일, 그가 타고 갔던 어선은 발견되었지만, 그 어선에 히다카씨는 없었다.

발견 당시, 배는 연료 부족인 상태로 표류하던 중이었고 트롤링(저인망 어업)을 하던 상태로 실이 바다에 그대로 널려져 있던 상황이었다.

히다카씨가 실종되고 나서 1-2년여가 지난후, 히다카씨의 집에는 매일 밤 자정에서 새벽 한 시 정도에 아무 말도 하지 않는 전화가 걸려왔다. 전화가 걸려왔지만 아무 말도 없었고 단지 전화기로 들려오는 소리는 무엇인가 모르스 부호같은 소리였다고 한다. 이런 전화는 약 한달여 간 걸려오다가 이후로 다시는 오지 않았다고 한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182 마스야마 히토미(増山ひとみ) 실종사건 14 2015.06.22 5779
181 미나미노 사요코(南埜佐代子) 실종 사건 7 2015.06.22 2391
» 히다카 미츠오(日高 満男) 실종사건 4 2015.06.22 1535
179 [그것이알고싶다]대한민국 3대 미스터리- 이형호군유괴살인사건 3 2015.06.03 1811
178 [공포주의] 일본 트위터에서 화제가 되고 있는 사진 13 2015.06.03 4848
177 [펌] 이해하면 무서운 이야기 10 2015.05.29 4112
176 장산범 목격썰[소름주의.펌] 3 2015.05.11 13186
175 잔인한 이야기 13 2015.03.15 2745
174 심령사진 9 2015.03.15 2354
173 그라목손으로 두 남편과 시어머니 죽인 여자.jpg 5 2015.03.11 2702
172 [Reddit] 소름 끼치는 신고를 받았던 119 교환원입니다. 1 2015.03.05 3920
171 독일에서 겪은 이야기 2 2015.02.15 1634
170 여자 기숙사 과제실 2 2015.02.15 1731
169 [토요미스테리극장] 귀신 모음 有 2 2015.02.06 2308
168 안전불감증.jpg 4 2014.12.10 1605
167 세상에서 가장 황당한 죽음 Top 10 7 2014.12.04 10099
166 당신이 마주할 사람 Justice or Injustice 2 2014.12.04 1485
165 뒤집힌 글자 3 2014.12.04 1628
164 (2ch) 크리스마스의 폭주 2 2014.12.04 1667
163 거울 속의 메리, 블러디 메리(Bloody Mary) (사진주의) 6 2014.12.04 23817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Next
/ 10